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기반 교통특별시로 도약

- 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종합대책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이상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6/20 [12:41]

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기반 교통특별시로 도약

- 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종합대책 수립 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이상현 기자 | 입력 : 2022/06/20 [12:41]

▲ 천안시가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종합대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 천안시청>


[이상현 기자] 천안시가 그동안 개선해온 대중교통 혁신을 기반으로 교통특별시로 도약하기 위해 더욱 속도를 낼 전망이다.

 

시는 2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박상돈 시장과 관계 공무원, 시의회, 외부 전문가 및 용역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천안시 스마트 대중교통 종합대책 수립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 용역은 행복한 시민을 위한 편리한 스마트 교통체계 구축을 목표로 202011월 착수해 올 6월 말까지 약 20개월에 걸쳐 진행됐다.

 

현재 운영 중인 시내버스 체계에 대한 전반적인 진단을 실시해 문제점을 파악하고 대중교통수단으로서의 시내버스 역할을 제고했다. , 합리적인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 환승 및 운영체계 개선 등의 종합대책을 수립하기도 했다.

 

시는 이번 용역을 통해 수도권 광역전철과 시내버스 환승할인제 시행과 더불어 도심순환급행버스와 심야버스 도입, 버스 디자인 변경 등 대중교통 이용 편의 개선을 위한 성과를 달성했다.

 

이러한 성과를 초석으로 다져 앞으로 민선 8기에는 노선체계 전면개편 및 운영체계 개편, 공영차고지 및 회차지 조성, 전기저상버스 도입 확대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상돈 시장은 이번 용역을 마무리하며 그동안 달성한 성과를 계기로 삼아 교통특별도시 천안구현 및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