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나라 위해 희생‧헌신한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 추모

-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엄수…국가유공자 예우 지속 발굴 -

이상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6/06 [17:48]

충남도, 나라 위해 희생‧헌신한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 추모

- 제67회 현충일 추념식 엄수…국가유공자 예우 지속 발굴 -

이상현 기자 | 입력 : 2022/06/06 [17:48]

▲ 현충일 기념식

 

[이상현 기자]충남도는 6일 충남보훈공원에서 67회 현충일을 맞아 국가를 위해 희생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추념식을 엄수했다.

 

추념식에는 양승조 도지사와 김명선 도의회 의장, 김지철 도교육감, 노승일 경찰청장 등 단체장과 보훈단체 및 보훈가족 등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추모의 의미로 묵념과 함께 사이렌을 취명하고, 조총 21발을 발사했으며, 헌화·분향 추념사·추도사 추모 헌시 낭독 추모 공연 현충의 노래 제창 등을 진행했다.

 

도는 이날 추념식 뿐만 아니라 독립유공자 및 유족 초청 만남의 날 행사, 도내 독립운동가의 독립의 길 투어, 나라사랑 그림그리기 및 글짓기 대회 등 다양한 호국보훈의 달 행사를 계획 중이다.

 

오는 7월부터는 만 80세 이상 참전유공자 및 미망인들에게 참전명예수당 및 보훈수당을 지급할 예정이며, 도내 전 지역에서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에 대한 시내버스 이용요금 전액 감면을 실시한다.

 

홍예공원에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고, 보훈정신을 함양하기 위해 독립운동가의 거리를 조성했다.

 

양 지사는 67회 현충일을 맞아 나라를 위해 헌신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영전에 삼가 경의를 표한다국가유공자 및 유가족 여러분께 진심어린 위로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분들을 기억하고 명예를 드높여 나아가는 일은 가장 기본적인 도리이자 의무라며 도에서는 국가유공자를 지속 발굴하는 등 앞장서서 그 의무와 도리를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현충일, 충남도, 양승조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