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농도 미세먼지 지속…‘관심’ 단계 유지

- 석탄발전시설 가동 정지·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등 조치 -

이상현 | 기사입력 2022/01/10 [11:43]

고농도 미세먼지 지속…‘관심’ 단계 유지

- 석탄발전시설 가동 정지·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 등 조치 -

이상현 | 입력 : 2022/01/10 [11:43]

▲ 이미지는 해당 기사와 무관함

 

[이상현 기자] 충남도는 국외 미세먼지 대기 정체로 인해 지난 9일 발령된 초미세먼지 위기경보 ‘관심’ 단계가 10일 06시부터 21시까지 유지된다고 밝혔다.

이는 9일 초미세먼지 일평균 농도가 75㎍/㎥를 초과하고 10일 일평균 농도가 50㎍/㎥을 초과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뤄진 조치다.

이에 따라 도는 9일과 마찬가지로 도내 75개 의무사업장과 공사장을 대상으로 가동률·가동시간 조정 등 배출저감조치를 시행하고 석탄발전시설은 가동 정지, 상한제약 등 효율 개선 조치를 시행한다.

또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운행 제한을 추가 시행해 단속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겨울철 북서풍의 영향으로 고농도 상황이 발생했다”라면서 “도민 건강 보호를 위해 비상저감조치 시행 등 분야별로 미세먼지를 줄이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고농도 상황은 11일부터 점차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