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호두휴게소에 호두나무 4그루와 호두나무 유래 안내판 설치

천안시, 대표 임산물 호두 명성 잇기 위한 다방면 노력

이상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2/25 [08:30]

천안호두휴게소에 호두나무 4그루와 호두나무 유래 안내판 설치

천안시, 대표 임산물 호두 명성 잇기 위한 다방면 노력

이상현 기자 | 입력 : 2021/12/25 [08:30]

 

▲ 이미지는 해당 기사와 무관함 <사진제공=pixabay>


[이상현 기자]천안시는 천안호두휴게소(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에 호두나무(5년생) 4그루와 호두나무 유래 안내판을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휴게소 방문하는 방문객들에게 천안이 호두나무 시배지(처음 심은 곳)임을 알리고 우수한 천안 호두 품질을 홍보할 수 있도록 호두나무와 안내판을 설치했다.

천안은 우리나라 최초의 호두 재배지로 알려진 곳이다. 고려시대 충렬왕 16년(1290년) 영밀공 유청신 선생이 중국 원나라에 갔다가 임금의 수레를 모시고 돌아올 때 어린 호두나무를 가져왔는데 나무는 광덕사(천안시 동남구 광덕면) 앞에 심었다고 한다.

호두나무 시배지답게 천안의 대표 임산물인 호두는 2019년과 2020년 대한민국 대표과일 선발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으며, 2021년에는 장려상을 받아 3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기욱 산림휴양과장은 “천안 호두의 우수한 품질 등을 천안호두휴게소를 찾는 사람들에게 알릴 수 있어 기대된다”며, “호응이 좋을 경우 더 확충해서 호두나무를 심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충남도, 천안, 호두, 호두과자, 광덕, 원조호두과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