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살률 낮추자…예방대책 협업과제 발표심사

- 자살예방 우수 협업과제 공유 및 우수부서 공로 치하 -

이상현 기자 | 기사입력 2021/12/24 [10:25]

자살률 낮추자…예방대책 협업과제 발표심사

- 자살예방 우수 협업과제 공유 및 우수부서 공로 치하 -

이상현 기자 | 입력 : 2021/12/24 [10:25]

▲ 사진제공: 충남도청     

 

[이상현 기자]충남도는 자살률 1위 극복을 위한 자살 예방대책 우수 협업과제 발표심사 결과, 도 부서 1개, 시&군 2개가 최우수 과제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도는 23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황침현 도 건강증진식품과장을 비롯해 도청 4개 부서와 8개 시·군 자살 예방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과제 발표 및 질의, 심사위원 총평, 순위발표 및 시상 순으로 심사회를 진행했다.


심사는 총 469개 협업과제 중 한국생명존중희망재단 등 5명의 전문가의 1차 서면심사 결과 선정된 12개 과제를 대상으로 발표심사를 진행했다.

발표심사 결과, 도 부문 최우수 부서는 도 공동체정책과(행복한 공동체 만들기 자살예방 자원봉사 활동 추진)가 선정되었으며, 특히 민간단체 및 자원봉사자를 연계해 현장감 있는 해결방안을 모색한 점이 우수한 점으로 꼽혔다.

시·군 부문에서는 공주시 시민안전과(자살 예방 감시를 위한 CCTV 관제센터 통합운영)와 예산군 교육체육과(청소년 자살 예방을 위한 원스톱 체계구축)가 수상하였다. △관제센터 통합운영은 자살 빈발지역 집중관리를 통해 관제센터, 소방서, 경찰서, 정신건강복지센터가 공동대응을 한다는 점에서, △원스톱 체계구축은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안전망시스템 등 지역의 자살 예방자원을 원스톱으로 연계&관리한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부상으로 최우수 수상 부서 및 기관(3개)에는 150만 원, 우수(9개)는 100만 원, 장려(21개) 및 입상(30개)에는 각 50만 원, 20만 원을 수여 했다.

황침현 도 건강증진식품과장은 “복합적인 원인의 자살 문제는 한 부서에 국한된 문제가 아니다”며 “업무 추진 시 자살 예방관점에서 보완&발전하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스기사타이틀}

+

{첨부파일}
{제목}
광고
광고